전체메뉴

donga.com

‘냉장고를 부탁해’ 예원 “몸매 관리 비법? 안 먹고 굶고 만다” 폭소
더보기

‘냉장고를 부탁해’ 예원 “몸매 관리 비법? 안 먹고 굶고 만다” 폭소

동아닷컴입력 2015-01-06 08:17수정 2015-01-06 08:2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예원 사진= JTBC 예능프로그램 ‘냉장고를 부탁해’ 화면 촬영

예원

그룹 쥬얼리 예원이 자신의 몸매 관리 비법을 공개했다.

종합편성채널 JTBC 예능프로그램 ‘냉장고를 부탁해’ 5일 방송에서는 모델 한혜진과 이현이의 냉장고가 공개됐다.

이날 한혜진은 자신의 식단에 대해 “달걀, 고구마가 주식이다. 샐러드, 과일 샐러드를 먹는다. 라면은 반개만 먹는다”고 밝혔다.

한혜진은 “계란은 흰자만 먹고 탄수화물을 덜어낸다. 그 대신 브로콜리 등 야채를 넣어 먹는다”고 설명했다.

이에 MC 김성주는 “예원도 이 정도 관리 하냐”고 물었고 예원은 “나는 안 먹고 굶고 만다”고 대답했다.

정형돈은 “어제 예원이 카라멜 마끼야또를 먹는 것을 봤다”고 폭로했고 예원은 “그만큼 안 먹을 수 있는 계기가 되는 것”라고 해명했다.

주요기사

한혜진은 “예원은 다른 데에서 채워야하는 영양소를 카라멜 마끼야또에서 채우는 거다. 근데 칼로리만 채우는 거다. 난 아예 음식을 끊지는 않는다”고 덧붙였다.

예원. 사진= JTBC 예능프로그램 ‘냉장고를 부탁해’ 화면 촬영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