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여야, 김성주 韓赤총재 동행명령장 발부
더보기

여야, 김성주 韓赤총재 동행명령장 발부

유근형기자 입력 2014-10-24 03:00수정 2014-10-24 08:2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2014 국정감사]도피성 中출국 파장… 복지위 파행
대한적십자사의 23일 국정감사가 김성주 총재(사진)의 불출석 문제로 파행을 거듭하며 끝내 열리지 못했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여야 의원들은 김 총재가 국감 시작 시간인 오후 3시까지 나타나지 않자 설전을 벌이다 국감을 열지 않기로 했다. 김 총재는 중국 베이징에서 열리는 국제적십자사연맹 아태지역 회의 참석차 출국해 이날까지 돌아오지 않았다.

보건복지위 야당 간사인 김성주 새정치연합 의원은 “김 총재가 중국 출장이 있다고 해서 출국 전이나 귀국 후 국감을 받으라고 했는데도 답이 없었다”며 “적십자사가 할 일 다 할 테니 국회가 거기에 일정을 맞추라는 것인가”라고 지적했다.

여야 의원들의 설전이 계속되자 복지위 위원장인 김춘진 의원은 “국감을 진행할 것인지를 논의하고 이후에 어떻게 할 것인지도 여야 간사와 위원 간 협의로 결정하겠다”며 감사 중지를 선언했다.

보건복지위는 이날 김 총재에 대한 동행명령장 발부를 의결했고 새정치연합은 동행명령도 따르지 않으면 국회증언감정법에 따라 검찰에 고발하겠다고 밝혔다.

유근형 기자 noel@donga.com
관련기사
#대한적십자사#김성주 불출석#국정감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