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정홍원 국무총리 사퇴, “진작 물러나려 했으나…” 사죄
더보기

정홍원 국무총리 사퇴, “진작 물러나려 했으나…” 사죄

동아닷컴입력 2014-04-27 11:45수정 2014-04-27 11:4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 SBS뉴스화면 촬영

정홍원 국무총리 사퇴, “진작 물러나려 했으나…” 사죄

정홍원 국무총리 사퇴

정홍원 국무총리가 세월호 침몰 사고에 책임을 안고 전격 사의를 표명했다.

정 총리는 27일 오전 10시 정부 서울청사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대국민 사과와 함께 사퇴 의사를 밝혔다.

주요기사

정 총리는 "유가족 여러분께 마음 깊이 진심으로 사죄를 드린다"며 "사고가 발생하기 전 예방에서부터 사고 이후의 초동대응과 수습과정에서 많은 문제들을 제때에 처리하지 못한 점에 대해 정부를 대표하여 국민 여러분께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진작 책임을 지고 물러나고자 했으나 우선은 사고수습이 급선무이고, 하루빨리 사고수습과 함께 대책을 마련하는 것이 책임있는 자세라고 생각했다"며 "이제 더 이상 제가 자리를 지킴으로써 국정운영에 부담을 줄 수 없다는 생각에 사퇴할 것을 결심했다"고 밝혔다.

정홍원 국무총리 사퇴. 사진 SBS뉴스화면 촬영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