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해품달’ 여진구-김유정-김소현, ‘아역상’ 품었다 (MBC 연기대상)
더보기

‘해품달’ 여진구-김유정-김소현, ‘아역상’ 품었다 (MBC 연기대상)

동아닷컴입력 2012-12-30 21:18수정 2012-12-30 22:0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해품달’ 여진구-김유정-김소현, ‘아역상’ 품었다

MBC ‘해를 품은 달’의 아역배우들인 여진구, 김유정, 김소현이 아역상을 받았다.

29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MBC 방송센터 D공개홀에서 진행된 2012 MBC 연기대상에서 여진구는 남자 아역 연기상을, 김유정과 김소현은 여자 아역 연기상을 공동 수상했다.

여진구는 “이렇게 큰 상을 받을 수 있도록 도와주신 ‘해품달’, ‘보고싶다’ 감독님 죄송하다. 글 예쁘게 써주신 작가님 너무너무 감사드린다. 추위에 고생하신 배우 선배님들, 스태프 형 누나들 감사했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겸손해지고 많이 배우고 성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유정은 “감사하다. 너무 떨리는데 현장에서 편하게 연기할 수 있게 도와주신 스태프 언니 오빠들 감사하다. 많은걸 깨닫게 해준 감독님들, 함께 하게 돼 영광이었던 배우, 작가님들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앞에서 당겨주고 뒤에서 밀어주는 가족들 너무 고맙고 사랑한다. 부족한 점 채워나가는 배우 되겠다”고 말했다.

김소현은 “올해 ‘해품달’과 ‘보고싶다’ 하면서 처음 해보는 역할이라 힘들고 어려웠는데 감독님들께서 도와주고 이끌어주셔서 잘 할 수 있었던 것 같다. 앞으로도 두려워하지 않고 도전하는 배우가 되고 싶다. ‘해품달’과 ‘보고싶다’ 파트너가 같았다. 진구오빠가 감정 잡아주고 울어줘서 고맙다. ‘해품달’ ‘보고싶다’ 스태프들이 바쁜 스케줄에도 예쁘게 찍어줘서 감사하다. 응원 많이 해준 유천오빠 감사하다. 가족들에게는 집에 가서 직접 말씀드리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주요기사

사진출처| MBC ‘2012 MBC 연기대상’화면캡처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부동산 HOT ISSUE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