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야호! 봄이다]‘김연아 워킹화’ 신고 가볍게 달려볼까
더보기

[야호! 봄이다]‘김연아 워킹화’ 신고 가볍게 달려볼까

동아일보입력 2012-03-29 03:00수정 2012-03-29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프로스펙스

프로스펙스는 봄나들이를 계획하는 고객들의 필수 아이템으로 워킹화를 추천한다. 체력 소모가 많은 등산 뿐 아니라 가볍고 편안한 야외활동을 위해 스타일리시하고 가벼운 워킹화를 찾는 소비자들이 점차 늘고 있기 때문이다.

프로스펙스는 최근 대한민국 대표 스포츠 스타이자 ‘국민 여동생’인 김연아를 새 모델로 발탁하고 그의 발랄하고 상큼한 이미지를 모티브로 한 ‘W 연아라인’을 출시했다. 양쪽으로 둥글게 굴곡진 밑창 바닥을 적용해 편안한 착용감을 주는 W 연아라인 워킹화는 가볍고 편안한 직진보행을 도와준다. 평균 190g대(230mm 기준)에 불과한 무게로 가볍고 경쾌한 보행이 가능하다. 핑크, 옐로, 블루 등 젊은 감성의 톡톡 튀는 팝컬러로 디자인에 포인트를 준 것도 눈길을 끈다. 세련된 그레이와 핑크, 블루 등의 색상을 매치해 청바지, 스커트, 레깅스 등에도 스타일리시하게 코디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프로스펙스는 김연아에 이어 카리스마 넘치는 매력으로 사랑받고 있는 탤런트 김수현을 모티브로 한 ‘W 수현라인’도 최근 선보였다. W 수현라인은 평상시 꾸준한 워킹을 통해 활력을 얻고 자기관리에도 충실한 김수현을 모델로 해 운동할 때뿐 아니라 일상생활에서도 편안하고 스타일리시하게 연출할 수 있는 워킹화와 의류를 선보였다.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스케쳐스는 워킹화나 등산화보다 가벼운 운동화를 찾는 고객들을 위해 러닝화 ‘고 런(GO Run)’을 추천했다. 러닝을 할 때는 체중의 2∼3배의 무게가 발에 가해져 발목과 무릎 관절에 영향을 미치기 때문이다. 러닝화가 무겁다면 발에 쌓이는 피로도가 늘어날 수밖에 없다. 고 런은 여성용의 경우 230mm 기준 무게가 136g밖에 나가지 않는다.

주요기사

고 런의 또다른 특징은 달릴 때 중간 발 착지를 유도해 발뒤꿈치에서 오는 충격을 없애고 바른 러닝 주법인 미드풋 러닝을 가능케 해 자연스럽게 달릴 수 있도록 디자인됐다는 것이다. 달릴 때 발이 땅에 닿는 느낌을 최대화할 수 있도록 고안돼 어떠한 지면에서도 편안하고 자연스러운 발의 움직임을 유도한다는 게 스케쳐스 측의 설명이다.

이서현 기자 baltika7@donga.com
#프로스펙스#김연아#워킹화#스케쳐스#러닝화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포토·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