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방송/연예

티아라 화영의 쌍둥이 언니 효영, 동생에게 위로의 말 전해…

동아닷컴

입력 2012-01-30 09:23:39 수정 2012-01-30 09:26:11

출처= 효영 트위터
티아라 화영이 노출사고로 곤혹스러워하고 있는 가운데 쌍둥이 언니인 파이브돌스 효영이 트위터에 의미심장한 말을 남겼다.

지난 29일 효영은 자신의 트위터에 “걱정하지 마세요”라는 짧은 글을 게재했다.

이는 같은 날 방송된 SBS ‘인기가요’ 방송 도중 동생인 화영의 웃옷이 흘러내리면서 신체 일부가 노출돼 논란이 된 것과 관련 있는 것으로 보여 눈길을 끌었다.

또한 효영은 글을 게재한지 3시간이 지난 후 “팬 여러분 고맙습니다. 조심스럽네요. 내일부턴 웃으려구요!”라고 글을 다시 올리며 네티즌들의 위로와 격려에 대한 감사함을 표현했다.
이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마음고생이 심할텐데 큰 힘이 되었으면 한다”, “동생을 생각하는 마음이 애틋하다”, “안타깝다. 두 분 다 힘냈으면 좋겠다” 등 위로의 메시지를 보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정준화 기자 @joonamana



관련기사

재테크 정보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국제

사회

스포츠

연예

댓글이 핫한 뉴스

오늘의 dongA.com

핀터레스트 트위터 페이스북 마이뉴스 설정


모바일 버전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