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여론조사]“합조단 발표 신뢰” 72% “군사적 대응 반대” 59%
더보기

[여론조사]“합조단 발표 신뢰” 72% “군사적 대응 반대” 59%

동아일보입력 2010-05-22 03:00수정 2010-05-22 16:1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동아일보 ‘천안함’ 긴급 여론조사
우리 국민의 70% 이상이 천안함이 북한제 어뢰에 의한 외부 수중폭발로 침몰했다는 민군 합동조사단의 조사 결과를 신뢰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하지만 북한에 대해 천안함 공격에 상응하는 군사적 대응을 하는 데는 반대하는 의견이 찬성보다 2배 이상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동아일보는 코리아리서치센터(KRC)에 의뢰해 민군 합동조사단의 천안함 조사 결과 발표 직후인 20, 21일 전국 성인남녀 700명을 대상으로 긴급 전화여론조사(직접통화 방식)를 실시했다.

그 결과 응답자의 72.0%가 ‘합조단의 발표대로 북한 소행이 분명하다’고 답했다. ‘북한 소행이라는 합조단 발표를 신뢰할 수 없다’는 응답은 21.3%였다.

정부가 향후 어떤 조치를 취해야 하는지, 각각의 예시를 들어 찬반을 물은 결과 ‘천안함 공격에 상응하는 군사적 대응’에는 찬성 30.7%, 반대 59.3%로 반대 의견이 2배가량 높았다. ‘개성공단 철수까지 포함한 남북경협 전면 중단’에는 찬성 46.1%, 반대 42.8%로 의견이 엇갈렸다. ‘유엔 안보리 회부 및 금융제재 등 국제공조를 통한 제재’에는 찬성 75.9%, 반대 15.2%로 찬성 의견이 압도적이었다.

관련기사

2012년으로 예정돼 있는 전시작전통제권 전환에 대해선 42.1%가 ‘연기해야 한다’고 답했고 ‘아예 전환 계획을 백지화해야 한다’는 응답자도 9.3%에 달해 과반수가 2012년 전환에 반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예정대로 전작권을 전환해야 한다’는 답변은 32.3%였다.

천안함 사건에 대한 이명박 대통령의 대응 및 국가 위기관리 능력에 대해선 긍정적 평가가 60.6%로 부정적 평가 33.0%보다 훨씬 높았다. 이번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구간에서 ±3.7%포인트다.

정용관 기자 yongari@donga.com


▲ 동영상 = 北어뢰 파편 공개…천안함 침몰 결정적 증거

▲ 동영상 = 처참한 천안함 절단면…北 중어뢰 공격으로 침몰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