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이틀새 15개국 대북 규탄성명
더보기

이틀새 15개국 대북 규탄성명

동아일보입력 2010-05-22 03:00수정 2010-05-22 13:5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美“독자 대북제재 권한 있다” 20일(현지 시간) 미국 백악관과 국무부 국방부에서는 북한에 대한 테러지원국 재지정 문제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회부 등 대북 제재 방안이 잇따라 쏟아졌다.

로버트 기브스 백악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북한은 정전협정 위반이 명백한 이번 공격 행위로 국제사회로부터 더욱 고립되고 후퇴할 것”이라며 “우리는 유엔 안보리를 포함해 여러 다른 국가 및 기구들과 후속 조치를 협의하고 있으며 한국 정부와도 긴밀하게 논의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유엔 안보리에 이 문제를 회부할 가능성이 있느냐’는 질문에 “테이블 위에는 많은 것이 올라 있다”고 밝혀 유엔 안보리 회부 문제가 검토되고 있음을 시사했다.

필립 크롤리 미 국무부 공보담당 차관보는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천안함 사건은 한국에 대한 북한의 침략행위”라며 “우리는 금융 분야 및 다른 분야에서 독단적으로 대북 조치를 취할 권한을 갖고 있으며 북한에 명백한 신호를 전달할 수 있는 방안을 검토할 것”이라고 밝혔다.

로버트 게이츠 미 국방장관은 마이크 멀린 합참의장과 함께 국방부에서 브리핑을 갖고 “북한의 공격은 한국 함정에 대해 이뤄졌기 때문에 당연히 한국이 향후 대응을 이끌어 갈 것”이라고 말했다. 게이츠 장관은 “한국 정부는 몇 가지 후속 대응방안을 마련하고 있으며 우리는 한국과 매우 긴밀하게 협의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한편 천안함 조사결과 발표 이후 국제사회에서 북한을 규탄하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20일 미국과 일본 영국 프랑스 북대서양조약기구(NATO)가 대북 규탄성명을 낸 데 이어 20일과 21일에 걸쳐 독일과 호주 동티모르 캐나다 스페인 이탈리아 태국 뉴질랜드 콜롬비아 인도 등 지금까지 15개국이 북한을 비난하는 내용의 성명을 발표했다.

워싱턴=최영해 특파원 yhchoi65@donga.com


▲ 동영상 = 北어뢰 파편 공개…천안함 침몰 결정적 증거

▲ 동영상 = 처참한 천안함 절단면…北 중어뢰 공격으로 침몰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포토·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