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단독]비밀번호 입력, 마우스로 ‘드래그’
더보기

[단독]비밀번호 입력, 마우스로 ‘드래그’

동아일보입력 2010-04-15 03:00수정 2010-04-15 04:0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해킹방지 新기술 국내 개발
컴퓨터 마우스로 화면의 글자나 숫자를 끌어(드래그) 비밀번호를 입력하는 개인 식별 프로그램이 국내 기술진에 의해 세계 최초로 개발됐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14일 온라인상 비밀번호 해킹 피해를 줄이기 위해 마우스를 이용해 비밀번호를 입력하는 '시큐어패스'를 개발했다고 밝혔다.

KISA는 15일 금융회사 및 인터넷 포털, 보안업계 등의 관계자를 초청해 기술설명회를 갖고 조만간 상용화에 나설 예정이다.

KISA 관계자는 "화면에 숫자와 알파벳으로 구성된 두 개의 판을 띄워놓고 사용자가 마우스로 비밀번호를 끌어서 입력하는 방식 등 총 4가지를 새로 개발했다"고 소개했다. 키보드를 이용해 비밀번호를 입력하는 기존 방식은 비밀번호가 해커의 컴퓨터 화면에 그대로 노출될 우려가 있다. 이에 따라 세계 보안업계는 키보드로 입력할 때 해커가 비밀번호를 볼 수 없도록 하는 기술에 중점을 둬왔지만 시큐어패스는 아예 키보드를 쓰지 않아 보안성이 훨씬 높다는 설명이다.

주요기사

KISA는 지난해 방송통신위원회로부터 '패스워드 대체 수단'에 관한 연구과제 지원을 받아 개발에 들어갔다. KISA 융합보호R&D팀 정현철 팀장은 "현재 국내 특허를 출원한 상태이며 미국과 일본 등 국제특허도 준비 중"이라며 "PC에 이어 스마트폰에서도 쓸 수 있는 방안을 마련 중에 있다"고 말했다.

김범석 기자 bsism@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포토·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