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비타민제 5개중 1개에 발암성 타르 색소
더보기

비타민제 5개중 1개에 발암성 타르 색소

입력 2008-10-10 02:54수정 2009-09-24 00:5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어린이 비타민제를 포함한 비타민 보충용 건강기능식품 5개 중 1개 제품에 발암물질인 타르색소가 들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식품의약품안전청이 9일 국회 보건복지가족위원회 한나라당 안홍준 의원에게 제출한 ‘건강기능식품 비타민 보충제 원료 현황’에 따르면 1098종 가운데 20.2%에 해당하는 222종이 타르색소를 함유한 캡슐 기제를 사용한 것으로 조사됐다.

222종 가운데 3가지 타르색소를 이용한 제품이 107개(48.2%)나 됐으며 5가지 타르색소를 이용한 제품도 2개(0.9%) 있었다.

색깔별로는 ‘청색1호’가 든 제품이 162개(72.9%)로 가장 많았고 ‘적색40호’ ‘황색5호’ 등이 뒤를 이었다.

타르색소는 합성보존료와 함께 섭취할 경우 주의력결핍과잉행동장애(ADHD)와 아토피 위험이 높아진다는 주장이 제기돼 미국은 적색2호와 적색102호, 유럽연합(EU)은 녹색3호의 사용을 금지하고 있다.

안 의원은 “건강을 위해 먹는 식품에는 타르색소 사용금지 예외 허용 조항을 없애야 한다”고 말했다.

김현지 기자 nuk@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

포토·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