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송복교수, 부인 하경희씨와 「부부서예전」
더보기

송복교수, 부인 하경희씨와 「부부서예전」

입력 1997-09-24 19:42수정 2009-09-26 09:5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연세대 사회학과 송복(宋復)교수가 부인 하경희(河慶姬·배화여고 국어교사)여사와 함께 부부서예전을 마련했다. 부부가 함께 환갑을 맞아 마련한 이 전시회는 30일부터 10월5일까지 한국프레스센터 서울갤러리에서 열린다. 전시회의 타이틀은 「논어서예전」. 「낙이불음애이불상(樂而不淫哀而不傷·즐거워하되 빠지지 말고 슬퍼하되 몸을 상하지 말라)」 등 부부가 함께 틈틈이 써온 논어 글귀 1백여점을 선보인다. 부인 하씨는 대학1학년때 서예를 시작했지만 송교수는 지난 87년에야 이를 시작했다. 송교수는 『평생 시시비비를 따지는 사회과학을 하다보니 정작 자신의 내면은 잘 모르고 있었다』며 『자기 성찰을 위해 붓을 잡았다』고 말했다. 〈김세원기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